도시공유플랫폼 AI무인매대 ‘제로페이샵’ 첫 선
시범사업 100대 보급 추진…연내 1000대 보급 목표

도시공유플랫폼이 인공지능(AI) 기반의 무인 음식주문과 상품판매까지 가능한 첨단장비인 AI무인매대(AI Smart Store Go, AISS Go)를 선보인다. 오는 6월2일 ‘2019 세계 공유의 날’을 맞아 서울시가 서울광장 일대에서 개최하는 공유 체험행사에서 사용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제로페이샵이라고 불리는 AI무인매대는 이동이 가능한 소인 무인매대다. 소상공인 매장에서 음식 주문, 결제와 판매까지 무인으로 가능하도록 고안됐다. 사용자는 음식과 상품 정보를 담은 이미지와 동영상을 32인치 컬러모니터를 통해 볼 수 있다.


행사 참여자들은 AISS Go 매대에서 쿨팩, 무선선풍기 등 중소기업의 아이디어 상품을 제로페이를 이용해 직접 구매할 수 있다. 구매과정에서 비치된 상품을 터치하면 사물인식과 위치기반 센서가 작동하는 큐레이터 기능도 체험해 볼 수 있다.


도시공유플랫폼은 제로페이샵을 소상공인이 운영하는 매장과 도심의 유휴공간에 보급할 예정이다. 현재 서울과 경기 지역을 시작으로 AI매대 100대를 시범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총판·대리점 체제를 구축해 연내 1000대를 보급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박진석 도시공유플랫폼 대표는 “소상공인 매장을 중심으로 AI무인매대를 보급하면서, 중소기업·사회적기업·6차산업과 연계하는 공유경제 커머스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며 “이번 시범사업이 지역의 소상공인들의 부가수익 창출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도시공유플랫폼은 지난 8일 서울시가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해 선정한 공식 공유경제기업으로 지정됐다. 상품 인식과 자동 결제, 인공지능 디스플레이 광고 기능까지 가능한 AISS GO 3.0을 상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