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오비코리아, 달콤커피와 블록체인 카페 오픈
달콤커피 논현점 지하 1층 스타트업 육성 등 교육장 운영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가 커피 브랜드 달콤커피와 함께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Huobi Blockchain Coffeehouse)’를 정식 오픈한다고 9일 밝혔다.


후오비코리아는 달콤커피와 제휴해 달콤커피 논현점 매장을 스타트업 육성 등의 교육장과 블록체인 참여자들간의 활발한 교류가 이뤄질 수 있는 공간인 블록체인 카페 등으로 활용하기로 했다.


후오비코리아 관계자는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는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 국내외 기술 및 정보 교류, 국내 블록체인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오픈했다”며 “후오비가 지닌 글로벌 네트워크 자원을 활용해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자문뿐 아니라 블록체인 스타트업 단계별 육성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하 1층은 ‘블록체인 커피 클럽(Blockchain Coffee Club)’의 활동 공간으로 엑셀러레이팅, 분석, 투자, 비즈니스 네트워킹, 블록체인 정보 공유, 멘토링 등을 진행한다. 블록체인 산업 오피니언 리더 및 유수의 VC 등이 클럽에 참여할 예정이다.


2층은 달콤커피의 다양한 식음료를 판매하며, 일정에 따라 블록체인 정보 교류, 밋업, 강연, 콘서트 등을 진행한다.


이 외에 블록체인 산업의 유명 인사들을 소개하고 경의를 표하는 공간인 명예의 전당(Hall of Fame), 암호화폐 결제 시스템과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홍보 영상을 볼 수 있는 미디어 월 등 블록체인 체험 공간도 마련했다.


커피하우스 내 코인 결제도 가능하다. 달콤커피는 논현점을 포함해 7개 매장에서 다날의 암호화폐인 페이코인을 사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갖췄다. 다날은 페이코인을 이용해 달콤 카페는 물론 쇼핑몰 등 여러 분야에서 코인으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준비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